TTA, 정보통신단체표준 262건 채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가 11일 제96차 정보통신표준총회(이하 표준총회)에서 총 262건 정보통신단체표준을 채택했다.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가 11일 제96차 정보통신표준총회(이하 표준총회)에서 총 262건 정보통신단체표준을 채택했다.>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가 11일 제96차 정보통신표준총회(이하 표준총회)에서 총 262건 정보통신단체표준을 채택했다.

이번 표준총회에서는 정보통신기술(ICT) 융합 혁신뿐만 아니라 생활, 사회 안전에 기여하는 전 분야 표준을 망라했다.

특히 양자암호키 분배, 스마트농축산업, 스마트 철도, 스마트 에너지 등 최근 ICT 융합 신산업 분야 핵심 분야부터 재난안전 통신, 해상사고 방지 등 사회안전까지 우리 산업과 국민이 필요로 하는 폭넓은 분야에서 TTA표준이 채택됐다.

'양자 암호 전달 네트워크의 기능구조', '스마트 축사 내기·외기 센서 메타데이터 구조', 'LTE-R 기반 스마트 철도 디바이스·플랫폼 요구사항' 등은 ICT 융합 서비스를 선도하고 시장 확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어선원 해상사고 위치발신 시스템' 표준은 해상사고 발생시 신속하게 어선원 및 어선을 구조하고 수색하는 데 활용할 수 있어, 조업시 인명피해를 대폭 축소할 전망이다. '재난안전통신망 단말기 기술 규격'은 재난망을 공동 사용하는 이용기관이 적용하는 단말기를 표준화한 것으로 차세대 PS-LTE 단말기 시장을 확대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차기 정보통신표준총회(2020~2021)를 이끌 새로운 의장과 부의장을 선출했다. 의장으로는 현재 표준총회 의장인 전홍범 원장(KT, 융합기술원)이 연임됐다. 부의장으로는 이주호 마스터(삼성전자, 차세대통신연구센터)가 연임됐고 강신각 본부장(ETR, 표준화본부)과 정성호 교수(한국외대, 정보통신공학과)가 신규로 선출됐다.

안호천기자 hca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