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딤365, 고용노동부 ‘청년친화 강소기업’ 선정돼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클라우드 관리서비스(MSP) 전문기업 디딤365가 고용노동부 주관 ‘2020년 청년친화 강소기업’에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청년친화 강소기업은 중소•중견기업 중 청년 근로자의 고용 안정성이 높고 일과 생활의 균형을 중시하는 모범 기업을 선정하는 제도로, 임금과 업무 제도, 복지 시설, 청년 근로자 비율 등 다양한 요소를 고려해 평가한다. 선정된 기업에는 맞춤형 채용 지원 서비스, 금융 및 세무조사 관련 우대, 병역 특례 업체 지정 시 가점 부여 등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디딤365는 청년 채용비율이 전년도 대비 40% 증가해 일자리 창출에 공헌한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또한 직원들의 근무환경 개선을 위해 공공기관의 근로/복지 정책을 적극적으로 반영하고 있다. 직원들의 업무 역량 강화를 위해 외부 교육의 지원과 더불어 체력 단련, 도서 구매, 문화 활동 등 다양한 복지제도 등을 시행하고 강소기업의 면모를 다지고 있다고 인정받았다.


디딤365는 2018년도에 일생활 균형과 고용안정 우수기업, 서울산업진흥원(SBA)의 ‘고용환경 개선실적 우수기업’ 에 선정된바 있다.

장민호 디딤365 대표는 “올해 청년 채용을 중요한 가치로 삼고 일자리 창출에 힘쓴 결과 2020년 청년친화 강소기업에 선정됐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청년 고용 창출과 함께 일하기 좋은 근무 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향선 전자신문인터넷기자 hyangseon.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