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2조원 규모 설비투자 붐업 프로그램 올해 말까지 시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IBK기업은행, 2조원 규모 설비투자 붐업 프로그램 올해 말까지 시행

IBK기업은행(행장 윤종원)은 중소·중견기업 설비투자를 촉진하기 위해 2조원 규모 '설비투자 붐업 프로그램'을 10일부터 시행한다.

프로그램은 정부가 발표한 '2020년 경제정책방향' 후속조치 중 하나다. 올해 말까지 한시적으로 운영된다. 올해 진행되는 신규 설비투자에 최저 1.5% 수준 특례금리로 대출을 지원한다. 특례금리는 2024년까지 한시적으로 적용된다. 기업 신용도에 따라 차이가 있다. 2025년부터는 해당 시점 시장금리가 적용된다.

대출 대상은 국내에 소재한 중소·중견기업으로 자금용도가 △공장부지를 구매하거나 분양(예정)받은 시설투자 △해외시설 국내 이전에 따르는 시설투자 △소재·부품·장비사업 시설투자 중 올해 내 발생되는 신·증설 시설투자인 경우에만 가능하다.

단, △기존시설 유지·보수 △이미 지어진 시설 구매 △시설신축계획 없이 토지만 구매하는 경우는 지원받을 수 없다.

기업은행은 실제 투자기업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투자계획서, 투자 시행여부 사후 확인을 거친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