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기술, AI 전문기업 인피노브 투자...클라우드 기반 인공지능 플랫폼 공동 개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나무기술(대표 정철)은 미래성장을 위해 인공지능(AI) 전문기업 인피노브(대표 박형준)에 지분투자를 진행했다고 오늘(12일) 밝혔다.

인피노브는 머신러닝 서비스 및 데이터 서비스를 활용한 데이터 플랫폼을 개발하는 인공지능 전문 회사로 마이크로서비스 아키텍처 기반의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환경을 구축하고 통합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 인공지능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마이크로소프트의(Microsoft) 기술 파트너사로 숙련된 클라우드 및 오픈소스 기술을 통해 기업고객에게 AI 및 ML 컨설팅, 설치 및 운영 기술을 갖춰 디지털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주요 고객사로는 삼성전자, 삼성SDS, SK텔레콤, SBS, 코스콤, GS건설, 옥션, 언론진흥재단 등이 있다.

나무기술 정철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양사가 머신러닝(ML) 기반의 오픈 소스 기술을 적용한 클라우드 기반의 인공지능 플랫폼을 공동 개발해 기업고객사의 인공지능(AI) 활용을 적극 지원하고 본격적인 디지털 융합 생태계 확장을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나무기술이 기 개발한 멀티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인 칵테일 클라우드와 융합하여 미래 성장동력 확보와 인공지능과 클라우드 시장에서 양사가 동반 성장하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전자신문인터넷 유은정 기자 (judy695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