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생명,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화훼농가 지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홍재은 NH농협생명 대표(오른쪽)와 임원들이 14일 NH농협생명 본사에서 출근길 직원에게 꽃을 나눠주고 있다.
<홍재은 NH농협생명 대표(오른쪽)와 임원들이 14일 NH농협생명 본사에서 출근길 직원에게 꽃을 나눠주고 있다.>

NH농협생명은 서울 서대문구에 위치한 본사에서 임직원 꽃 나눔 행사를 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홍재은 NH농협생명 대표와 임원들은 출근하는 직원들에게 장미꽃 5000송이를 직접 전달했다. 또 책상 하나당 꽃 하나를 두는 1T1F(1테이블 1플라워) 캠페인도 함께 실시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졸업식, 입학식 등 행사가 연달아 취소돼 매출이 급감한 화훼농가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홍재은 대표는 “코로나19로 화훼농가들이 그 어느 때보다 어려움을 겪고 있어 매우 안타깝다”면서 “이번 행사가 농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NH농협생명 본사에 위치한 고객센터에서는 이날 당일 방문고객 전원에게 장미꽃을 증정할 계획이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