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대학교병원 응급실 임시 폐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아주대병원 전경
<아주대병원 전경>

아주대학교병원이 경기남부권역응급의료센터를 20일 오전 9시 50분부터 임시 폐쇄했다.

아주대병원에 따르면 의식저하로 응급실을 내원한 환자가 엑스레이 검사결과 폐렴이 의심돼 의사 소견하에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시행했으며 그 결과가 이날 오후 나올 예정이다.

아주대병원은 검사결과가 나오기 전 혹시 모를 감염확산에 대비하여 선제적으로 응급실을 임시 폐쇄했다고 밝혔다.

정현정기자 i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