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에서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최근 대구 다녀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허태정 대전시장이 21일 대전시청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긴급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출처=대전시
<허태정 대전시장이 21일 대전시청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긴급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출처=대전시>

대전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나왔다.

대전시는 동구 자양동에 거주하는 20대 여성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이 여성은 최근 대구를 다녀온 것으로 알려졌다. 시는 여성의 감염 경위와 동선 등을 파악 후 22일 오전 긴급 브리핑을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충청=강우성기자 kws9240@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