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블록체인 기반 전자문서 '페이퍼리스'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T 홍보 모델이 KT 페이퍼리스 서비스를 홍보하고 있다.
<KT 홍보 모델이 KT 페이퍼리스 서비스를 홍보하고 있다.>

KT가 블록체인 기반 전자문서 '생성(계약)-유통(등기발송)-저장(문서보관)'할 수 있는 통합 플랫폼 'KT 페이퍼리스'를 30일 출시한다.

KT 페이퍼리스는 △전자계약 △전자등기 △전자문서보관 등 세 서비스로 구성했다. 내달 30일까지 가입하는 가입자 대상 1개월 전자계약 서비스를 무상 제공한다.

'전자계약'은 기존 계약서 양식 그대로 본인인증만 하면 계약·청약을 완료할 수 있다. 계약을 맺으면 시점확인(TSA) 서비스로 위변조 여부를 확인한다. 동일한 양식 계약 또는 다량 계약 체결 시 엑셀 파일 내용을 업로드, 최대 5000건까지 계약서를 만들 수 있다.

'전자등기'는 우편등기와 동일한 효력을 갖는 모바일 등기 서비스다. KT는 공인전자문서중계자로 지정됐다. 전자서명이 완료된 계약서나 공공기관 각종 고지서, 통지서 송수신은 물론 열람 시간까지 확인 가능한 전자등기로 발송할 수 있다.

'전자문서보관'은 전자문서는 물론 종이문서를 전자화해 블록체인 보관소에 문서 원본 그대로 안전하게 보관하는 서비스다. 암호화한 해시값과 원본이 함께 저장돼 문서 분실 또는 증빙 시 활용하기 좋다.


KT 페이퍼리스는 별도 앱이나 시스템 설치 없이 서비스 포털에서 회원가입만 하면 간편히 이용할 수 있다. 이용료는 월정액이나 개별이용 중 선택할 수 있다.

향후 전자증명, 전자영수증 등 다양한 전자문서 기반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포털 내 AI 고객센터, 챗봇 등 고객 중심 서비스를 함께 제공한다. KT 페이퍼리스 플랫폼은 안정적 운용을 위해 KT IDC에서 전담인력이 24시간 365일 관리한다.

윤동식 KT Cloud/DX사업단장 전무는 “페이퍼리스 서비스가 기업과 개인사업자 문서관리 업무를 줄여 비용절감은 물론 업무 프로세스까지 변화시킬 것”이라며 “KT는 혁신 ICT를 바탕으로 업무 효율을 높이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서비스를 지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KT 홍보 모델이 KT 페이퍼리스 서비스를 홍보하고 있다.
<KT 홍보 모델이 KT 페이퍼리스 서비스를 홍보하고 있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