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1000만 펫팸족 겨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반려동물과 고객감동 분당점을 찾은 LG유플러스 모델이 U+스마트홈 펫케어 상품을 체험하고 있다.
<반려동물과 고객감동 분당점을 찾은 LG유플러스 모델이 U+스마트홈 펫케어 상품을 체험하고 있다.>

LG유플러스가 국내 1000만 '펫팸족'을 정조준, 전문 매장과 통신 상품을 선보였다.

4일 문을 연 LG유플러스 직영매장 성남 고객감동 분당점은 반려동물 친화적 펫 전문매장이다.

LG유플러스는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분당점을 1호 펫 매장으로 결정했다. 펫 관련 통화나 검색 등 고객 데이터를 기반으로 '펫 지수'를 산출, 지수가 가장 높은 곳에 매장을 구축했다.

분당점은 통신상품 가입·상담 공간과 U+tv '아이들나라' 체험 공간으로 꾸려졌다.

U+스마트홈 펫케어와 LG유플러스 반려동물 상품 파트너 제품도 구비했다. 미밍코와 제휴로 반려동물 전용상품은 물론 동반 입장이 가능한 카페 공간까지 마련했다. 카페는 음료 뿐만 아니라 반려동물용 간식도 판매한다.

LG유플러스 펫 전문매장 고객감동 분당점 매장 내부 모습.
<LG유플러스 펫 전문매장 고객감동 분당점 매장 내부 모습.>

LG유플러스는 지난해 11월 출시한 반려동물 홈서비스 'U+스마트홈 펫케어'를 알리고 있다.

펫케어는 24시간 반려동물을 관찰할 수 있는 CCTV '맘카' 반려동물 운동을 돕는 '펫 피트니스' 반려동물 심적 안정을 위한 무드등 겸 스피커 '수면등' 등 혼자 있는 반려동물을 보살필 수 있는 패키지 상품으로 구성돼 있다.

급식기와 급수기, 반려동물 냄새를 줄여주는 휘산기와 풋 클리너 등 파트너 상품도 체험할 수 있다. 분당점을 찾은 펫케어 가입 고객에 인터넷 최저가보다 저렴한 가격에 상품을 제공한다.

고객 반응도 기대 이상이다. 지난달 17일 가오픈한 이후 분당점을 찾는 고객이 두 배 이상 늘어났다. 코로나19 확산으로 별다른 홍보를 하지 않았지만 입소문을 타고 고객이 몰렸다.

LG유플러스는 펫 전문매장 분당점을 통해 반려동물을 기르는 신규 가입자를 유치할 방침이다. 지난 달 펫케어와 유·무선 결합상품 '펫 플러스'도 출시했다.

펫케어는 출시 이후 월 평균 3000명씩 꾸준히 가입, 가입자 1만3000명을 돌파했다. 향후 이동형 가판 11개를 운영, 분당점과 함께 펫케어 홍보를 강화할 계획이다.

장준영 LG유플러스 담당은 “고객이 찾고 싶은 매장으로 반려동물과 함께 할 수 있는 통신과 펫 복합 전문매장을 오픈했다”며 “한동안 정체돼 있던 사물인터넷(IoT) 상품 판매를 활성화하고 연간 수조원 시장인 펫 시장에서 LG유플러스 입지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LG유플러스는 분당점에서 실시하는 설문조사 데이터와 고객 피드백 등을 활용, 맞춤형 상품과 상품 개발에 활용할 계획이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끝나면 강형욱 동물훈련사 등 전문가를 초청, '펫티켓' '분리불안' 등 반려동물 주제 교육을 제공할 계획이다.

반려동물과 고객감동 분당점을 찾은 LG유플러스 모델이 U+스마트홈 펫케어 상품을 체험하고 있다.
<반려동물과 고객감동 분당점을 찾은 LG유플러스 모델이 U+스마트홈 펫케어 상품을 체험하고 있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