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티비, 1분기 매출 415억원, 영업이익 81억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아프리카TV는 연결기준 2020년 1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415억원과 81억원을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2020년 1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전 분기 대비로 각각 4%줄고 11% 늘었다. 전년 동기 대비로는 각각 9% 늘고, 11% 감소했다. 당기순이익은 54억원으로 전 분기 대비 25% 감소하고 전년 동기 대비 31% 줄었다.

1분기에는 지난 4분기 소폭 하락했던 기부경제선물(별풍선, 구독 등) 매출이 반등하며 견고한 실적을 유지했다. 사회적 거리두기의 영향으로 올해 3월부터 본격적으로 플랫폼 내 방송 채널 개설 수와 이용 유저 수, 동시 시청자 수도 증가했다. 전체 광고 매출은 코로나19 여파로 감소했다.

지난 1분기 아프리카TV는 방송에 참여하는 유저가 손쉽게 영상클립을 만들 수 있는 '유저클립' 서비스를 본격화하고, 방송 카테고리별 참여 콘텐츠를 확장하는데 힘썼다.

자체 스포츠 리그 진행, 아프리카 프릭스 '3대3농구팀' '낚시팀' 창단, 신규 e스포츠 경기장 '핫식스 아프리카 콜로세움' 오픈, 게임사와 다년간의 파트너십 계약 체결 등을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 오리지널 콘텐츠 경쟁력을 확보했다.

정찬용 아프리카TV 대표는 “2020년 상반기 내 신규 광고상품 출시를 통해 광고사업을 강화하고 연내 새로운 광고플랫폼을 도입할 예정”이라면서 “외부 기관, 기업들과 업무제휴를 통한 사업 확장과 기술 고도화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프리카티비, 1분기 매출 415억원, 영업이익 81억원

김시소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