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I, 1분기 매출 2조3975억 영업익 540억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SDI는 1분기 매출 2조3975억원, 영업이익 540억원을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매출은 전분기 대비 4234억원(-15.0%) 감소했고, 영업이익은 339억원(168.7%) 증가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934억원(4.1%) 증가, 영업이익은 648억원(-54.6%) 감소했다.

삼성SDI, 1분기 매출 2조3975억 영업익 540억

전지사업부문 매출은 1조7936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18.8% 감소했다. 계절적 비수기로 자동차 전지 판매가 감소했고, ESS도 국내 수요 약세로 판매가 줄었다. 소형 전지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원형 판매가 감소했다. 다만 폴리머 배터리의 경우 주요 고객의 신모델 출시 효과로 시장 약세에도 불구 매출을 유지했다고 삼성SDI는 설명했다.

전자재료사업부문 매출은 6020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소폭 감소했다. 반도체 소재는 D램 수요 증가로 판매가 견조했다. 편광필름도 대형TV 중심으로 매출이 소폭 증가했다. 그러나 OLED 소재의 수요 약세로 매출이 감소했다.

삼성SDI는 2분기 중대형 전지는 ESS 중심으로 매출이 소폭 증가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자동차전지는 전분기 수준 매출을 유지하고 ESS는 해외 전력용 프로젝트 중심으로 판매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했다. 소형전지는 전동공구, 청소기 등에 들어가는 원형전지 판매가 회복될 전망이며 폴리머는 스마트폰 시장 약세 영향을 받을 것으로 봤다. 전자재료사업부문은 전분기 수준의 매출을 유지할 것으로 예상했다.

윤건일기자 ben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