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美, 화웨이와 5G '기술 표준' 협력 허용 검토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제]美, 화웨이와 5G '기술 표준' 협력 허용 검토

미국 상무부가 제재 대상인 화웨이와 미국 기업간 5세대(5G) 이동통신망 관련 '기술 표준' 협력을 허용하는 새로운 규정 마련에 착수했다.

로이터통신은 6일 상무부가 화웨이가 회원으로 참여하는 기술표준 기구에 미국 기업 참여를 허용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규정을 마련, 최종 검토단계라고 보도했다.

트럼프 행정부는 지난해 5월 국가안보를 이유로 화웨이를 블랙리스트로 지정, 미국 기업이 수출 등 거래를 하려면 사전 승인을 얻도록 했다.

이에 따라 미국 기업은 화웨이와 기술·정보를 공유할 수 있을지에 대한 불확실성에 휩싸였다. 미국 기업은 5G 기술표준과 관련해 화웨이와 접촉을 중단했었다.

실제로 미국 기업은 화웨이에 대한 제재가 5G 기술표준과 관련해 미국을 불리하게 만들었다고 지적해 왔다.

마크 루비오 의원을 비롯한 상원의원 6명은 지난달 상무부와 국무부, 국방부, 에너지부 등에 서한을 보내 화웨이 등에 대한 제재로 미국 5G 기술표준 참여가 제약돼서는 안 된다고 촉구했다.

국무부 고위 관리는 “상무부가 관련 규정 작업을 하는 것을 알고 있다”면서 “우리는 '난제'에 대한 해법을 찾기 위한 시도를 지지한다”고 말했다.

최호기자 snoop@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