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세계 최초 스마트 셔틀탱커 인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세계 최초 스마트인증 셔틀탱커 이글 페트롤리나. [사진= 삼성중공업 제공]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세계 최초 스마트인증 셔틀탱커 이글 페트롤리나. [사진= 삼성중공업 제공]>

삼성중공업은 독자 기술로 개발한 스마트십 솔루션(에스베슬)을 탑재한 15만톤급 셔틀탱커 '이글 페트롤리나'를 싱가포르 선사 AET 탱커스에 인도했다고 28일 밝혔다.

이 셔틀탱커는 세계 최초로 노르웨이·독일 선급인 DNV GL 공식 스마트 인증을 받았다. 앞서 DNV GL은 2018년 11월 최신 스마트 선박이 갖춰야 할 기술 요건을 새로 정의하고, 엄격한 심사를 통과한 선박에 한해 '스마트십 기술 인증'을 부여하고 있다.

이글 페트롤리나는 에스베슬로 최적 연비를 낼 수 있는 운항 경로와 엔진 출력 및 선박 기울기 등 정보를 제공받는다. 연료 소비량, CO2 배출량 같은 운항 정보도 실시간 모니터링 가능하다. 또 육상 관제실에서도 선박 운항 정보를 실시간 확인할 수 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스마트십 기술 경쟁력을 한층 더 끌어올릴 것”이라며 “DNV GL과 2022년까지 승선 인력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는 자율운항선박 기술 확보를 목표로 공동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류태웅 기자 bigherory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