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기대, 교육부 대학혁신지원사업 1차년도 평가에서 최우수 A등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산기대, 교육부 대학혁신지원사업 1차년도 평가에서 최우수 A등급

한국산업기술대학교(총장 박건수·이하 산기대)는 교육부가 주관하고 한국연구재단이 운영하는 '대학혁신지원사업' 1차년도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인 A등급을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대학혁신지원사업은 대학자율혁신을 통해 미래형 창의인재양성 체제를 구축하고자 2019~2021년 시행하는 사업이다. 1유형(자율협약형)에 5개 권역·131개 대학이 선정돼 참여하고 있다. 사업 도입 당시 연차별 사업비 배분은 연차 평가 결과와 연계해 1차년도 평가결과에 따라 올해 대학별 지원금액이 달라진다.

산기대 대학혁신지원사업단(단장 안동희)은 사업에 참여하는 수도권 대학 중 상위 30% 최우수 등급인 A 등급을 획득했다. 이에 약 11억원의 추가 지원금을 받아 올해 총 사업비 약 50억원을 확보하게 됐다.

산기대는 이번 평가에서 대학의 중장기 발전계획인 'KPU VISION2030'을 기반으로 교육, 산학협력, 글로컬&학생지원 영역에서 우선 사업을 추진해 대부분의 자율성과지표에서 우수한 성과를내는 등 목표를 달성했다. 특히, 사업 프로그램 운영성과와 자율성과지표의 연계성이 뛰어나고 사업 운영성과를 통해 대학이 혁신적 성장을 이룰 것으로 평가 받았다.

안동희 대학혁신지원사업단장은 “1차년도 평가 결과는 대학 모든 구성원들의 노력과 협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면서 “앞으로 대학 교육의 근본적인 변화와 개선을 통해 '글로컬 산학융합인재육성 플랫폼 대학'으로 혁신적 성장을 이룰 것”이라고 밝혔다.

대학혁신지원사업은 수도권, 대구·경북·강원권, 충청권, 호남·제주권, 부산·울산·경남권역으로 권역별 협의회를 구성해 교류와 협력을 통한 공동의 발전을 모색하고 있다. 산기대는 수도권 협의회 회장으로서 대학 교육 혁신을 이끌고 있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