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대 SW중심대학사업단, 'SW코딩 주말교육기부 프로그램' 호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조선대 소프트웨어(SW)중심대학사업단(단장 정일용)은 한전KDN·전남도교육청과 공동으로 주관ㅐ 운영중인 '2020년 SW코딩교육 주말교육기부활동'이 참여 학생과 교사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고 7일 밝혔다.

SW코딩교육 주말교육기부활동은 전국 최초의 산·학·관 협력으로 이뤄진 SW·인공지능(AI)교육 저변확대 프로젝트로, 2018년 SW중심대학 우수 대표사례 사회적 성과부분에 선정된 바 있다.

이 프로그램에선 '제3기 SW교육강사양성과정 프로그램'을 수료하고 COS 1급, 2급, 인성코딩지도사 1급, 언플러그드체험지도사 자격증을 취득한 조선대학교 IT융합대학 20명 학생들이 강사가 되어 활동한다.

조선대 SW중심대학사업단은 한전KDN·전남도교육청과 공동으로 주관ㅐ 운영중인 2020년 SW코딩교육 주말교육기부활동이 참여 학생과 교사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조선대 SW중심대학사업단은 한전KDN·전남도교육청과 공동으로 주관ㅐ 운영중인 2020년 SW코딩교육 주말교육기부활동이 참여 학생과 교사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전남도 6개 중학교(나주세지중, 남평중, 매성중, 다시중, 화순중, 담양여중)에서 1년 동안 주말에 총 20시간의 AI·SW 코딩교육이 펼쳐진다.

나주 세지중학교 주말교육기부활동에 참가한 박주본(조선대 IT융합대학) 학생강사는 “SW교육강사양성과정 프로그램을 통해 강사가 돼 AI·SW코딩을 보다 많은 학생들에게 전달할 수 있는데 큰 보람을 느끼고 있다”고 프로그램 참여 소감을 말했다.

SW중심대학사업단 조영주 담당교수는 “올해 프로그램은 기존 전남지역에서 전북지역까지 확대, 참여인원이 전년보다 2배 늘어나는 등 SW교육 가치확산의 선순환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일상생활에서 부딪히는 수많은 문제를 효율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융합형 AI인재양성이 진행되도록 체계적이고 폭넓은 지원을 아낌없이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조선대 SW중심대학사업단은 한전KDN·전남도교육청과 공동으로 주관ㅐ 운영중인 2020년 SW코딩교육 주말교육기부활동이 참여 학생과 교사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조선대 SW중심대학사업단은 한전KDN·전남도교육청과 공동으로 주관ㅐ 운영중인 2020년 SW코딩교육 주말교육기부활동이 참여 학생과 교사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한전KDN 관계자는 “2018년부터 전라남도 소재 중학교에서 AI·SW교육을 시행하고 있는데, 참여 학생들이 스크래치, C언어, 로봇코딩, AI·SW교육, 피지컬 컴퓨팅 등을 통해 문제해결능력, 논리적 사고력 등 컴퓨팅 사고력이 향상되었음을 느끼고 있다고 중학교 교사들이 전해줬다”면서 “매년 양질의 교육을 위해 힘써주시는 조선대학교 조영주 교수와 학생 강사진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광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