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테라퓨틱스, 신약개발 플랫폼 '폴리고' 美 특허 취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시선테라퓨틱스, 신약개발 플랫폼 '폴리고' 美 특허 취득

시선테라퓨틱스가 독자 개발한 신약플랫폼으로 한국에 이어 미국 특허까지 취득, 글로벌 시장 진출 기반을 마련했다.

신약 개발기업 시선테라퓨틱스(대표 김혜주)는 인공 핵산(PNA)를 기반으로 다양한 치료제를 개발할 수 있는 원천기술 '폴리고(POLIGO)'가 미국 특허를 취득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질병 원인이 되는 표적 유전자를 복사하는 'mRNA' 합성 단계에서 이를 억제하는 안티센스 올리고 뉴클레오티드(ASO) 치료제를 만드는 플랫폼이다.

ASO는 작은 DNA 혹은 RNA 분자로서 특정 발병 유전자 발현을 억제할 수 있도록 디자인돼 발병 원인인 병적 단백질이 생성되지 않게 차단한다.

그동안 PNA를 활용해 ASO를 개발하려는 다양한 연구가 진행됐지만 PNA가 전기적으로 중성을 띠어 세포 안으로 전달되기 어려운 한계 때문에 난항을 겪었다.

그러나 시선테라퓨틱스 폴리고 기술을 이용하면 PNA 자체를 나노 입자화하고, 세포 안으로 효과적으로 전달돼 약물 효능을 극대화할 수 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시선테라퓨틱스는 이번 미국 특허를 계기로 캐나다, 유럽, 일본 등 세계 주요 7개국에 폴리고에 대한 개별국 특허를 등록, 독점 권리를 확보할 계획이다.

김혜주 대표는 “이번 원천기술 미국 특허 등록으로 당사 기술의 독창성을 인정받았다”면서 “폴리고 기술 개념을 확장한 특허 및 질환 특허를 등록하는 데 박차를 가하고, 습성 황반변성 치료제를 시작으로 여러 질환 치료 신약개발과 향후 글로벌 제약회사에 기술이전을 목표로 치료제 개발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충청=강우성기자 kws9240@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