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슬기로운 스팀 생활', 삶의 질이 다르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특허 받은 트루스팀이 차별화된 편리함을 주는 건조기, 워시타워, 식기세척기, 스타일러 등 LG전자 스팀 가전 TV 광고 화면
<특허 받은 트루스팀이 차별화된 편리함을 주는 건조기, 워시타워, 식기세척기, 스타일러 등 LG전자 스팀 가전 TV 광고 화면>

위생과 편리함에 대한 고객의 관심이 갈수록 높아지는 가운데 LG전자의 차별화된 스팀 기술이 국내 가전 시장에서 주목 받고 있다. 스팀은 탈취와 살균은 물론 의류의 주름 완화에도 효과가 뛰어나기 때문이다.

업계에서는 앞선 스팀 기술이 LG전자 생활가전이 경쟁업체들과 격차를 벌리며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비밀병기 중 하나라고 평가하고 있다. 실제로 LG전자가 최근까지 국내외에 등록한 스팀 특허는 1000건을 넘어섰다.

LG전자는 100도(℃) 끓인 물로 만드는 트루스팀(TrueSteam)을 건조기, 스타일러, 식기세척기, 광파오븐 등 다양한 생활가전에 적용해 고객으로부터 차별화된 편리함을 인정받으며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최근 출시한 에너지효율 1등급 트롬 건조기 스팀 씽큐, 새롭게 선보인 원바디 세탁건조기 트롬 워시타워에도 트루스팀을 탑재해 LG전자 스팀가전 라인업은 더욱 막강해졌다.

트루스팀이 적용된 LG전자 신 가전들은 유해세균과 바이러스 등을 99.99%에서 99.999%까지 제거하는 탁월한 살균성능을 갖췄다.

LG 트롬 건조기 스팀 씽큐 신제품은 편리한 스팀기능과 1등급 에너지효율을 갖췄다.
<LG 트롬 건조기 스팀 씽큐 신제품은 편리한 스팀기능과 1등급 에너지효율을 갖췄다.>

◇의류건조기의 새 기준, 스팀

스팀 기능이 있는 대용량 16㎏ 건조기는 올해 6월 들어 LG전자의 국내 건조기 판매량 가운데 80%에 달한다. 특히 16㎏ 건조기 중 스팀 모델을 선택하는 비중도 90%를 훌쩍 넘는다.

LG전자는 지난달 편리한 스팀기능에 1등급 에너지효율까지 갖춘 16kg 용량 '트롬 건조기 스팀 씽큐' 신제품을 출시했다.

신제품의 스팀 살균코스는 유해세균뿐 아니라 바이러스까지 제거한다. 전남대 산학협력단이 시험한 결과, 이 코스는 인플루엔자(H1N1), 인플루엔자A(H3N2), 엔테로(PEA), 아데노(ICHV), 헤르페스(IBRV) 바이러스를 99.99% 없앴다. 최근 COVID-19(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19)와는 다른 코로나 바이러스의 일종인 MHV 바이러스를 99.99% 제거했다.

스팀 특화코스는 젖은 빨래를 건조할 때 외에도 옷과 침구를 쾌적하게 관리할 수 있다. 이 코스들은 한국의류시험연구원(KATRI) 시험을 통해 땀 냄새 등 옷감에 밴 냄새를 99% 제거하는 탈취 성능을 검증받았다.

LG전자는 5월 트롬 워시타워의 새 컬러를 추가했다. 왼쪽부터 샌드 베이지, 코랄 핑크, 포레스트 그린.
<LG전자는 5월 트롬 워시타워의 새 컬러를 추가했다. 왼쪽부터 샌드 베이지, 코랄 핑크, 포레스트 그린.>

◇스팀 품은 원바디 세탁건조기 트롬 워시타워

LG전자가 지난 4월 출시한 원바디 세탁건조기 트롬 워시타워는 약 4주 만에 판매량 1만대를 넘어서는 등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트롬 워시타워는 세탁기와 건조기를 일체형으로 구현한 원바디 세탁건조기다. 동급의 드럼세탁기와 건조기를 위아래로 설치할 때보다 높이가 약 87㎜ 낮다. 별도의 받침대를 사용하지 않아도 세탁물을 넣고 빼거나 필터를 관리하는 게 편리하다.

특히 트롬 워시타워의 '건조준비' 기능은 세탁이 끝나면 바로 건조를 시작할 수 있도록 세탁이 종료되는 시간을 감안해 자동차가 엔진을 예열하는 것처럼 건조기 컴프레서가 미리 가동을 시작한다. 건조기를 미리 예열하기 때문에 일반 건조기를 사용할 때보다 건조시간이 줄어든다.

LG 트롬 워시타워는 탈취와 살균은 물론 주름 완화를 도와주는 특허 받은 트루스팀을 탑재했다. 트롬 건조기 스팀 씽큐와 동일하게 스팀 특화코스와 스팀 살균코스 등을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다.

세 가지 스팀 특화코스는 젖은 빨래를 건조할 때 외에도 셔츠, 침구, 패딩의류 등을 쾌적하게 관리할 수 있다. 스팀 살균코스는 한국의류시험연구원 실험결과, 유해세균인 황색포도상구균, 녹농균, 폐렴간균을 99.99% 제거한다.

LG 트롬 스타일러는 트루스팀으로 옷의 유해세균을 99.99% 살균해준다.
<LG 트롬 스타일러는 트루스팀으로 옷의 유해세균을 99.99% 살균해준다.>

◇트롬 스타일러, 스팀 가전의 성장 견인

LG전자의 대표 스팀 가전인 트롬 스타일러의 경우 올해 들어 큰 폭의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한 번에 최대 6벌까지 관리할 수 있는 대용량 제품의 국내 판매 비중은 올 1월 한 달 약 55%에서 6월 들어서는 전체 판매량 가운데 70%까지 올라오며 스팀 가전의 성장을 견인했다.

LG 트롬 스타일러는 의류뿐만 아니라 마스크의 바이러스도 99.99% 이상 제거한다. 전남대 산학협력단의 시험결과, 스타일러 위생살균 바이러스코스는 인플루엔자A(H3N2), 아데노(ICHV), 헤르페스(IBRV), 코로나(PEDV) 등 바이러스를 99.99% 이상 없앴다. 실험에 사용된 코로나(PEDV)는 최근의 코로나19와는 다른 코로나 바이러스의 일종이다.

이 제품의 무빙행어는 1분에 최대 200회 옷을 털어주며 바람만으로는 제거하기 어려운 미세먼지를 골고루 없애주고 생활 구김을 줄여준다. 또 바지 칼주름 관리기(Pants Press)는 바지를 꾹 누르는 방식으로 바지선을 제대로 잡아주는 등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LG전자는 9년에 걸친 연구개발 끝에 2011년 트롬 스타일러를 선보였다. 스타일러에 적용한 기술과 관련한 글로벌 특허는 220건에 달한다.

LG 디오스 식기세척기 스팀은 천장, 정면, 바닥에서 고온 스팀을 분사해 유해세균과 바이러스를 제거한다.
<LG 디오스 식기세척기 스팀은 천장, 정면, 바닥에서 고온 스팀을 분사해 유해세균과 바이러스를 제거한다.>

◇식기세척기의 세척력과 위생 강화한 스팀

LG전자가 작년 3월 출시한 '디오스 식기세척기 스팀'은 대폭 향상된 세척력과 위생 관리를 앞세워 국내 시장에서 식기세척기 대중화를 이끌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경남 창원에서 생산해 국내 시장에 공급하는 LG 디오스 식기세척기 생산능력은 1년 전에 비해 2배 가까이 증가했다.

6월 들어 LG 디오스 식기세척기의 국내 전체 판매량 가운데 스팀이 탑재된 모델이 90% 이상이며, 모두 12인용인 대용량이다.

이 제품의 스팀을 적용한 살균세척코스로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이 실험한 결과, 100도 트루스팀이 유해 세균인 대장균, 살모넬라, 리스테리아를 99.999% 제거한다. 동일 코스로 세계김치연구소가 실험한 결과, 노로바이러스, A형 간염 바이러스, 장관출혈성대장균을 99.999% 제거한다. 이러한 트루스팀의 독보적인 살균력은 프리미엄 식기세척기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했다.

LG전자는 이지현 부산대 교수팀과 함께 '식기세척기와 손설거지 비교 행동연구'를 통해 디오스 식기세척기의 세척력이 손 설거지보다 약 26% 더 뛰어남을 입증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