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 의료기기 5개사, 수출유망 중소기업 지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원주 의료기기 5개사, 수출유망 중소기업 지정

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원장 백종수)는 원주지역 의료기기분야 5개사가 강원중소벤처기업청이 주관하는 '수출유망 중소기업'에 지정됐다고 10일 밝혔다.

수출유망 중소기업은 성장 가능성이 높은 중소기업을 발굴, 육성하는 사업이다. 향후 2년 동안 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KOTRA 등 20개 수출지원기관이 추진하는 해외마케팅, 수출금융, 환거래 조건 등 수출사업에 우대 지원을 받는다.

직전년도나 당해 연도 수출액이 500만달러 미만인 중소기업이 대상이다. 이번에 지정된 5개 의료기기업체는 △윈백고이스트(고주파 치료기) △휴레브(의료용 전극·센서) △LH바이오메드(초음파 의료기기) △가포생활건강(공기압 마사지기) △디엠에스(치과용 의료기기)다.

백종수 원장은 “수출유망 중소기업 선정을 계기로 기업이 글로벌 수출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면서 “세계적 의료기기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수요 맞춤형 기업 지원서비스를 지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강원=강우성기자 kws9240@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