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클라우드사업협동조합-스마트 제조 혁신 추진단, '민간 클라우드 플랫폼 기반 제조 데이터 활용·개발 토론회'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클라우드사업협동조합(이사장 배희숙)과 스마트 제조 혁신 추진단(단장 박한구)이 15일 서울 종로 상공회의소에서 민간 클라우드 플랫폼 기반 제조 데이터 활용 솔루션 도입 및 개발 사업 토론회를 개최한 후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했다.
<한국클라우드사업협동조합(이사장 배희숙)과 스마트 제조 혁신 추진단(단장 박한구)이 15일 서울 종로 상공회의소에서 민간 클라우드 플랫폼 기반 제조 데이터 활용 솔루션 도입 및 개발 사업 토론회를 개최한 후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했다.>

한국클라우드사업협동조합(이사장 배희숙)과 스마트 제조 혁신 추진단(단장 박한구)은 15일 서울 종로 상공회의소에서 '민간 클라우드 플랫폼 기반 제조 데이터 활용 솔루션 도입 및 개발 사업 토론회'를 개최했다.

박한구 스마트 제조 혁신 추진단장이 '스마트 제조혁신 추진 전략 및 AI 실행 방안'을 주제로 발표했다. △스마트제조혁신 추진 단계 △플랫폼 기반 제조기업의 운영모습 △실행기반 정책 가이드 △스마트 공장 사업 범위 등을 소개했다. 스마트 제조 혁신 추진 단계 가운데 올해부터 시행하는 2단계 사업에는 제조 기업으로부터 발생되는 모든 데이터를 수집 저장해 분석 활용하는 데이터 센터 기반 클라우드 빅데이터 DNA 플랫폼 구축 사업을 진행한다. 박 단장은 플랫폼 사업 관련 구체 사안을 공유했다.

설명회에는 한국클라우드사업협동조합 소속 제조 정보기술(IT), 클라우드, 인공지능(AI) 솔루션 분야 관계자가 참석했다.

조합 내 스마트 팩토리 분과장인 권진만 크리스프리 대표는 “조합의 여러 솔루션 업체가 스마트 제조 플랫폼 시장을 개척하고 향후 사업을 진행해 나가는데 유익한 자리였다”고 말했다.

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