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크잇, 자산관리 플랫폼 '올라프(ALAP)' 9월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메이크잇, 자산관리 플랫폼 '올라프(ALAP)' 9월 출시

금융 미디어 큐레이션 기업 메이크잇은 오는 9월 차세대 자산관리 플랫폼 올라프(ALAP)를 출시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올라프는 매매시스템 뿐 아니라 금융교육 기능을 갖춘 컨버전스 서비스 플랫폼이다.

올라프는 국내외 증권사 API 연동과 함께 금융 투자 전략, 특허 알고리즘을 적용했다. 실제 주문 연동 체결 자동화기능까지 원스톱으로 제공하고 상장지수펀드(ETF) 반자동 매매시스템을 탑재했다. 금융과 투자에 대한 맞춤형 교육도 제공한다.

박수인 메이크잇 대표는 “올라프는 특화된 단일 기능만을 제공했던 1세대 자산관리 툴과 개별 기능에 다양한 도구들이 더해진 2세대 툴을 넘어 3세대 플랫폼으로 올인원 금융 서비스를 지향한다”고 밝혔다.

박 대표는 “투자자들이 새로운 플랫폼을 통해 금융 교육콘텐츠와 자산관리 서비스가 유기적으로 작동하는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고 싶었다. 그래서 고심 끝에 포털 기반의 3세대 자산관리 태블릿 서비스를 내놓았다”고 밝혔다.

금융교육과 투자 부문을 강화한 3세대 자산관리 플랫폼 올라프는 초개인화된 서비스를 전용앱 형태로 태블릿에 담아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제공한다.

금융 투자 입문으로 이해력을 높이는 개인 맞춤 금융, 교육 콘텐츠를 큐레이션 하고, 고객 수준에 맞게 금융상품 트레이딩 커리큘럼도 제시한다.

또 금융시장 수급 에너지를 지수화 해 시장 방향성을 예측할 수 있는 마켓 인덱스를 지역별로 나누어 볼 수 있다. 목적자금별 자산관리를 설정해 퇴직연금 ETF 등 금융상품을 ALAP-어드바이저로 자동 매매하거나, 각종 시장 보조 지표와 카피 트레이딩 전략을 활용해 언제, 어디서나 본인이 원하는 때에 매매할 수 있다.

김지혜기자 jihy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