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서울대, 마이데이터 공동연구 MOU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NH투자-서울대, 마이데이터 공동연구 MOU

NH투자증권(대표 정영채)은 서울대학교 데이터 사이언스 대학원과 서울대학교에서 마이데이터를 활용하는 자산관리 핵심기술 공동연구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마이데이터 사업은 각 금융회사와 공공기관 등에 흩어진 각종 금융정보를 일괄 수집해 금융소비자가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제공하고 기업은 이를 활용해 소비자에게 적합한 상품과 서비스를 추천하는 모델이다.

NH투자증권은 서울대와 마이데이터를 활용한 금융 분야 데이터를 다각도로 연구하고 이를 기반으로 데이터 기반 자산관리 엔진을 구축할 예정이다. 향후 서울대 데이터 사이언스 대학원과 세 가지 방향으로 프로젝트를 중점 추진할 계획이다.

우선 소비자 금융자산정보와 NH투자의 금융전문성을 연결해 고객자산 보호와 안정적 고객 수익 증대를 추구할 예정이다. 다각적인 분석으로 소비자가 자신에게 맞는 금융 자문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체감 가능한 금융 서비스 편익을 제공할 계획이다.

정영채 대표는 “서울대와 공동 연구해 금융 데이터 분석 기술을 확보하겠다”며 “이를 토대로 대고객 솔루션을 제공해 마이데이터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배옥진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