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창작만화공모전, 송다현 '누군가의 이야기' 대상 수상...엔씨소프트 '버프툰' 게재 예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대한민국창작만화공모전, 송다현 '누군가의 이야기' 대상 수상...엔씨소프트 '버프툰' 게재 예정

송다현 작가 '누군가의 이야기'가 대한민국창작만화공모전 대상을 수상했다.

제18회 대한민국창작만화공모전은 대중성과 예술성을 갖춘 우수한 만화 콘텐츠 발굴을 위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개최하는 공모전이다. 만 18세 이상의 만화창작자를 대상으로 단편만화 부문과 카툰 부문으로 나눠 진행했다.

누군가의 이야기는 엄마 성화에 못 이겨 시골로 내려온 주인공 '이화'와 도깨비의 여정을 통해 가족 간 이해를 그린 작품이다. 대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800만원과 웹툰스타트업캠퍼스 집중업무공간을 1년 무료 사용할 수 있는 혜택이 주어진다.

최우수상은 ▲가령 작가 '마더의 보고서', 우수상은 ▲최창규 작가 '산신님과 방울토마토'와 ▲승완/부활이 작가 '첫 꽃', 장려상은 ▲싸누/김갑돌 작가 '거울, 그리고 우리의 세계' ▲김현지 작가의 '드림머신' ▲에레세모 작가 '악마의 유혹, 천사의 속삭임' ▲익창 작가 '소선유령'이 선정됐다.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에는 각각 600만원, 400만원, 300만원이 수여된다.

수상작은 엔씨소프트 웹툰플랫폼 '버프툰' 홈페이지를 통해 내달 19일부터 게재될 예정이다.

신종철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원장은 “대한민국창작만화공모전은 신인, 기성작가가 함께 참여하는 창작만화공모전으로 다양한 만화콘텐츠 발굴에 기여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미래 만화산업 주역이 될 잠재적인 창작 인력 발굴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