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中 지하철 윈도용 '투명 OLED' 공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G디스플레이(대표 정호영)가 투명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시장 공략에 나섰다.

LG디스플레이는 최근 중국 베이징과 선전 지하철에 객실 차량 윈도용 투명 OLED 패널을 공급했다고 밝혔다.

LG디스플레이, 中 지하철 윈도용 '투명 OLED' 공급

투명 OLED는 자발광하는 OLED 특성에 따라 투과율을 극대화할 수 있다. 자율주행차, 항공기, 지하철 등 모빌리티 제조사는 물론 스마트홈, 스마트빌딩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잠재 수요가 예상된다.

이번 베이징(6호선)과 선전(10호선) 지하철 객차에 탑재된 55인치 투명 OLED는 승객들에게 열차 운행정보, 위치정보, 지하철 환승정보, 실시간 항공편 정보 등 교통정보를 비롯해 일기예보, 뉴스 등 생활정보 서비스를 실시간으로 보여준다.

LG디스플레이는 이번 공급을 시작으로 철도업체 및 열차용 글라스 업체들과 협력, 주요 지역 지하철에 투명 OLED 공급을 확대할 계획이다.

오창호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부사장)은 “투명 디스플레이 사용 범위가 더 다양해질 것”이라면서 “다양한 산업에서 필요로 하는 제품을 공급하겠다”고 말했다.

윤희석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