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SW상품대상추천작]블루커뮤니케이션 '어썸코드'

[신SW상품대상추천작]블루커뮤니케이션 '어썸코드'

블루커뮤니케이션(대표 정희용)은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코딩을 접하는 피지컬 컴퓨팅 기반 소프트웨어(SW) 코딩 교육 통합 플랫폼 '어썸코드'를 출품했다.

어썸코드는 SW 코딩 교육 교재와 동영상 강의, 코딩 실습을 한 번에 해결하는 제품이다. 교구와 SW를 이용해 코딩을 어떻게 시작해야 할지 막연하게 생각하는 초급자나 아이도 간편하게 코딩을 접하고 경험하는 것이 특징이다. 현재 윈도와 안드로이드 운용체계(OS)에서 사용할 수 있다. 코딩을 교육해야 하는 교사나 강사도 약간 교육으로 학생을 가르치도록 구성했다.

어썸코드는 피지컬 컴퓨팅 기반 SW 통합 교육 플랫폼인 '어썸아이티' 교육용 SW다. 어썸아이티 통합 교육 플랫폼은 교육용 SW 어썸코드와 자체 개발한 실습용 메인보드 '어썸보드', 이족보행로봇 교구 '어썸봇', 무선조종 자동차 '어썸카', 사물인터넷 체혐용 킷 '어썸킷' 등으로 구성됐다.

어썸보드가 탑재된 3종 교구를 PC에 연결해 어썸코드를 실행하고 직접 프로그래밍을 입력해 교구를 동작하면서 코딩을 경험할 수 있다. 사용자는 교구를 직접 조립하며 메이커(Maker) 경험을 즐긴다. 직접 조립한 교구에 소스 코드를 입력하면서 코딩을 배울 수 있다.

어썸코드 프로그램에는 코딩 교육용 교재와 강의 영상이 포함됐다. 콘텐츠를 읽고 따라 하다보면 자연스럽게 교구를 조립하고 각 부품 작동원리를 이해할 수 있다. 교구를 동작하는 소스 코드와 명령어에 대한 자세한 설명과 함께 작동원리와 연계된 과학적 원리 등도 함께 습득할 수 있다.

클릭앤플레이 기능이 구현돼 직접 입력하기 힘든 소스 코드를 버튼 한 번 클릭하는 것으로 실행 시킬 수 있다. 코딩을 배우는 초급자가 가장 많이 접하는 스크래치나 엔트리 같은 형태 블록코딩도 자체적으로 구현했다.

코드에디터도 내장돼 클릭앤플레이로 동작했던 움직임 소스 코드를 파이선 코드로 확인할 수 있다. 직접 코드를 수정해서 교구를 여러 가지 형태로 움직여 볼 수 있다.

회사 관계자는 “피지컬 컴퓨팅 기반 자체 기술로 2건 특허 등록을 마친 상태”라면서 “'피지컬 SW 코딩 교육 교재 실행 장치' 특허로 작년 서울국제발명전시회에서 동상을 획득했다”고 말했다.

정희용 블루커뮤니케이션 대표
<정희용 블루커뮤니케이션 대표>

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