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체 고정의 핵심은 발가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스윙 시 하체를 고정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다리나 허벅지에 힘을 주거나 무릎 조이기를 하면 될까요?”

KPGA 코리안투어 메이저 챔피언 정준은 '발가락'만 생각하면 된다고 조언했다.

정준은 “하체를 고정하라고 하면 대부분 아마추어는 다리나 허벅지에 힘을 주거나 무릎을 조이는 경향이 있는데, 이렇게 하면 체중이 뒤쪽으로 가게 된다”며 “하체고정은 발가락만 생각하면 되는데 발가락 10개를 독수리 발톱처럼 세워서 지면을 단단히 움켜쥐면 된다”고 말했다.

발가락으로 하체를 고정하면 체중이 앞쪽으로 오게 된다. 상체도 자연스럽게 숙여지면서 안정적인 자세가 만들어진다는 설명했다.

상체가 숙여지면 어깨를 턱 밑으로 넣기 쉬워진다. 이로 인해 클럽을 잡은 손을 낮게 유지해 어깨 턴을 많이 할 수 있는 자세를 만들 수 있다. 그만큼 큰 아크와 스피드를 만들어낸다.

발가락으로 하체를 고정하면 복잡한 생각과 단계 없이 안정적인 스윙 자세를 만들 수 있다.

정준은 KPGA 코리안투어에서 메이저 2승을 포함해 3승을 거뒀고, 현재 부천 웅진플레이도시 헤드프로이자 정준골프아카데미 원장으로 골프를 지도하고 있다.

정미예기자 gftrave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