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화웨이, 상반기 통신장비 시장점유율 31%...1위 고수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제]화웨이, 상반기 통신장비 시장점유율 31%...1위 고수
📁관련 통계자료 다운로드글로벌 통신장비 시장점유율 추이

] 미국의 제재와 압박에도 화웨이가 상반기 글로벌 통신장비 시장에서 1위를 고수했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델오로 그룹에 따르면, 화웨이는 상반기 시장점유율 31%를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 28%보다 3%P 증가했다. 델오로 그룹은 화웨이가 중국의 대규모 5세대(5G) 이동통신 투자 수혜를 본 것으로 분석했다.

화웨이에 이어 노키아가 시장점유율 14%로 2위 자리를 유지했지만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P 감소했다.

3위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동일한 시장점유율 14%를 유지한 에릭슨이 차지했다. ZTE는 지난해 9%보다 2%P 증가한 11% 시장점유율로 4위에 올랐다. 5위는 시스코(6%), 6위와 7위는 시에나와 삼성전자로 조사됐다.

델오로 그룹은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상반기 글로벌 통신장비 시장 규모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 늘었다며, 하반기에도 성장이 지속돼 올해 전체 시장규모가 전년보다 5% 늘 것으로 예측했다.

델오로 그룹의 6년간 조사 결과에 따르면 화웨이는 가파른 성장을 지속하는 반면에 노키아·에릭슨은 하락세다.

최호기자 snoop@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