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e커머스 기업들과 '온라인 판로확대' 협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남도는 10일 e커머스 신흥강자인 중소기업유통센터, 우아한형제들, 제이슨그룹, 온채널, 에르코스 등 5개 기업과 전남 농특산물 온라인 판로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전남도는 10일 e커머스 신흥강자인 중소기업유통센터, 우아한형제들, 제이슨그룹, 온채널, 에르코스 등 5개 기업과 전남 농특산물 온라인 판로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전라남도는 중소기업유통센터·우아한형제들·제이슨그룹·온채널·에르코스 등 e커머스 기업 5곳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중소기업유통센터는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공공기관으로 온라인 쇼핑몰 '동반성장몰', '행복한백화점', '가치삽시다' 등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동반성장몰에 전남도 운영 농수축산물 온라인 쇼핑몰 '남도장터' 상품을 입점하고, '행복한 백화점'과 직거래장터 판촉행사 등 소상공인 매출확대에 노력키로 했다.

우아한형제들은 '배달의민족', '배민라이더스' 등을 운영하고 있다. 도는 자영업자 대상 식자재 쇼핑몰인 '배민상회'에 전남 브랜드관을 개설해 생산농가와 소상공인의 직거래를 활성화시켜 유통구조를 개선하는데 노력키로 했다. 아울러 지역 특산물과 우수상품을 브랜딩하고, 배달의민족 플랫폼을 통해 판로를 확대하는데 적극 협조할 방침이다.

제이슨그룹은 '공구마켓', '할인중독', '심쿵할인' 등 모바일 플랫폼 전문기업으로 지난해 흑자 130억원을 달성하는 등 모바일 커머스 강자로 발돋움 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전남지역 농특산물 온라인 판매확대에 적극 협력키로 했다.

온채널은 유통도매 전문사이트로 전남 농특산물에 대한 기업간 전자상거래(B2B)분야의 판매 확대에 적극 협력키로 했다.

에르코스는 국내 친환경 이유식 및 유아식품 브랜드인 '루솔' 운영업체로 전남서 생산된 쌀·축산물·신선식품 등 농산물을 연간 70억원 구매약정키로 했다.

도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남도장터 쇼핑몰에 역량을 집중하겠다"며 "지역 우수 농특산물의 온라인 매출 확대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무안=고광민기자 ef7998@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