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네시온, NGS·아이원넷 등 보안솔루션으로 안전한 재택근무 환경 지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정보보안 소프트웨어 전문기업 휴네시온이 시스템 접근제어·계정관리 솔루션 'NGS'와 망연계 솔루션 '아이원넷(i-oneNet)'을 앞세워 공공·금융권을 대상으로 한 재택근무 시장을 적극 공략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공공·금융기관들이 비대면 업무를 위해 재택근무를 시행하면서 조직 내부망 접근통제, 내부 중요 자료 외부유출을 관리하는 보안 인프라 구축에 나서고 있다.

휴네시온은 재택근무 환경을 보다 안전하게 운영할 수 있도록 NGS와 아이원넷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회사는 NGS에 재택근무 관리를 위한 기능을 추가해 A공사에 공급했다. A공사는 이를 통해 2000여명 직원을 대상으로 업무환경 변화를 최소화한 재택근무관리시스템을 운영하기 시작했다.

재택근무자는 VPN으로 연결된 개인PC에서 NGS 클라이언트를 통해 사내 업무망PC에 접속할 수 있다. A공사는 기존에 활용중인 시스템 기능 업그레이드로 재택근무 인프라 구축비용 절감 효과를 얻었다.

휴네시온은 망분리 환경을 유지해야 하는 금융, 공기업에 재택근무존 운영을 위한 VDI 전용 망연계 구축 사업도 수주했다. 재택근무존은 인터넷망 VDI와 업무망 VDI로 구성하고 업무망 VDI 접근 시 망연계 솔루션 아이원넷을 통해 접근하도록 해 보안성을 강화했다. 업무 문서의 반입, 반출 시 아이원넷을 통해 접근해 중요문서 무단반출 방지, 악성코드 탐지·차단이 가능하다.

휴네시온 관계자는 “재택근무가 확산되면서 개인 노트북, 스마트폰을 통한 접근에 대해 보안 확보가 필요하다”면서 “NGS와 아이원넷은 보안성이 확보된 안전한 재택근무 환경과 함께 도입비용 절감 효과를 제공한다”고 말했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