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림넷,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공급사에 최종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엘림넷,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공급사에 최종 선정

엘림넷(대표 한환희)은 IT 인프라가 열악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정부가 지원하는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프로그램 공급자로 최종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엘림넷 서비스를 제공받는 수요기업들은 정부로부터 이용요금 90%를 지원받는다.

회사는 2007년 개방형 웹 기반 영상회의 플랫폼 '나우앤나우'를 개설 운영 중이다. 특히 개방형 웨비나 전문 플랫폼 '굿모임'과 '나우앤나우'를 연동함으로써 고객이 비대면 행사·웨비나를 할 때 행사 홍보, 참가자 모집, 온라인 웨비나 진행, 결과 보고까지 끊김 없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 엘림넷은 2010년 국내 최초로 개방형 설문 플랫폼 '나우앤서베이'를 개발한 데 이어 올해 7월에는 개방형 시험 플랫폼 '나우앤테스트'와 온라인 시험 영상 감독 솔루션 '나우앤프록터' 개발을 완료했다.

이외 누구나 회원 가입만 하면 온라인으로 손쉽게 선거나 중요 의안 투표를 진행할 수 있는 개방형 온라인 투표 플랫폼 서비스 '나우앤보트'를 이달 공식 출시한 바 있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