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GSMA 'MWC21' 6월로 연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제]GSMA 'MWC21' 6월로 연기

매년 2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세계 최대 모바일 행사 MWC가 내년에는 6월에 열릴 전망이다.

MWC를 주최하는 세계이동통신사연합회(GSMA)가 MWC21 일정을 6월로 연기했다.

GSMA는 코로나19로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할 예정인 MWC21 일정을 6월 28일부터 7월 1일로 변경했다. 당초 GSMA는 MWC21을 2021년 3월1일부터 4일까지 개최할 예정이었다.

마츠 그란드리드 GSMA 사무총장은 “이사회와 회원사, 전시업체와의 협의를 통해 내년 2월에 MWC21 상하이 행사를 열고, MWC2021 행사 일정을 6월로 재조정하기로 결정했다”며, “전시업체, 행사 참가자, 직원 및 바르셀로나 시민의 건강과 안전이 가장 중요하다”고 밝혔다.

앞서 GSMA는 2월 24일로 예정됐던 MWC20을 코로나19를 이유로 전격 취소한 바 있다.

박지성기자 jisu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