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올 뉴 렉스턴' 사전 계약 돌입...3700만~5000만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쌍용차, '올 뉴 렉스턴' 사전 계약 돌입...3700만~5000만원

쌍용자동차가 19일부터 전국 200여개 전시장에서 '올 뉴 렉스턴' 사전 계약을 실시한다.

올 뉴 렉스턴은 2세대 부분변경 모델로 정식 출시일은 11월 4일이다. 디자인뿐 아니라 주행성능이 강화되고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이 적용됐다.

전면부는 대형화한 라디에이터 그릴과 듀얼 프로젝션 타입의 풀 LED 헤드램프를 비롯한 각 요소들이 레이어드 구조로 입체감을 연출한다. 후면 디자인은 가로로 배치된 T 형상의 리어램프를 중심으로 하단의 범퍼라인을 하나의 직사각형 구도로 배치해 안정감을 줬다.

쌍용차, '올 뉴 렉스턴' 사전 계약 돌입...3700만~5000만원

실내 디자인 변화의 중심에는 3가지 화면 구성을 지원하는 12.3인치 풀 디지털 계기판이 자리한다. 4스포크 타입의 스티어링휠은 새롭게 디자인됐고 업그레이드된 퀼팅 인테리어가 시트와 도어트림을 비롯, 실내 전반에 적용됐다.

파워업한 엔진에는 8단으로 다단화된 자동변속기가 맞물렸다. 새 변속기는 조작성이 우수하고 오조작을 예방할 수 있는 전자식 레버를 채택했다. 차동기어 잠금장치(LD)가 적용돼 견인력과 험로 주파 능력이 개선됐다.

쌍용차, '올 뉴 렉스턴' 사전 계약 돌입...3700만~5000만원

능동형 주행안전 보조기술인 인텔리전트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IACC)를 비롯한 ADAS 기능도 갖췄다. 후측방 경고(BSW)는 후측방 충돌보조(BSA), 차선변경 경고(LCWS), 탑승객안전하차경고(SEW) 등을 지원한다. 커넥티드카 시스템 '인포콘'도 탑재했다.

쌍용차는 올 블랙 내외관에 고급 편의사양을 모두 적용한 스페셜 트림 '더 블랙'도 준비했다.

트림별 예상 가격은 △럭셔리 3700만~3750만원 △프레스티지 4150만~4200만원 △더 블랙 4950만~5000만원 수준이다.

쌍용차, '올 뉴 렉스턴' 사전 계약 돌입...3700만~5000만원

내달 3일까지 진행되는 사전계약 시 계약금 10만원을 면제받을 수 있다. 11월 말까지 출고할 경우 '몽블랑 키링'까지 얻게 된다. 쌍용차는 추첨을 통해 렉스턴X임영웅 음원 발매 기념 △HERO 컬렉션 가죽 키홀더(2pcs, 100명) △HERO 컬렉션 무릎담요(100명)도 선물한다.

쌍용차는 신차 출시일은 내달 11일 임영웅 신곡을 선보이는 '올 뉴 렉스턴 랜선 쇼케이스X임영웅' 행사도 마련했다. 쇼케이스 무료 티켓팅은 22일 뮤직플랫폼 멜론을 통해 진행된다.

쌍용차, '올 뉴 렉스턴' 사전 계약 돌입...3700만~5000만원

박진형기자 j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