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비젠, 충남대와 빅데이터 기반 융합보안 인력 양성 맞손

김태수(오른쪽) 모비젠 대표와 원유재 충남대 융합보안연구센터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했다. 모비젠 제공
<김태수(오른쪽) 모비젠 대표와 원유재 충남대 융합보안연구센터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했다. 모비젠 제공>

모비젠이 충남대 융합보안연구센터와 빅데이터 기반 융합보안 인력 양성을 위해 협력한다.

양측은 산학 연계 프로젝트를 통한 현장 중심 융합보안 인력 양성, 빅데이터 우수 기술과 아이디어 사업화, 정보 공유 등에 협력한다.

모비젠은 충남대 융합보안연구센터에 빅데이터 솔루션 '아이리스' 사용권과 함께 기술지원을 제공할 예정이다. '아이리스'는 빅데이터 수집과 분석, 시각화를 비롯해 분석 결과에 대한 리포트 작성 등 빅데이터 관련 전체 프로세스를 원스톱으로 처리하는 통합 빅데이터 플랫폼이다. 최근에는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버전으로도 출시됐다.

충남대 융합보안연구센터는 스마트시티 빅데이터 처리와 분석, 프라이버시 강화 기술 등을 연구한다. 이번 협력으로 이 분야 인력 양성을 비롯해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을 지역 산업과 연계, 다양한 기술 개발을 촉진할 것으로 기대한다.

김태수 모비젠 대표는 “다양한 빅데이터 요구사항을 충족시키기 위해 '아이리스'를 고도화해 왔다”면서 “충남대 융합보안연구센터와 협력해 연구자가 데이터 연구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오다인기자 ohda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