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디파인드, 넵튠으로부터 1억원 투자 유치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언디파인드, 넵튠으로부터 1억원 투자 유치

e스포츠 플랫폼 구축 서비스 'iScrim'을 운영하는 언디파인드가 넵튠으로부터 1억원 규모 지분투자를 유치했다.

iScrim은 누구나 간단하게 e스포츠 플랫폼을 구축해 다양한 방식의 게임대회를 진행할 수 있는 온라인 서비스다. 최소한 운영 리소스로 대회를 개최하고 운영할 수 있게 도와준다. 하태영 대표가 전국 규모 아마추어 e스포츠 대회를 개최했던 노하우가 반영됐다.

정욱 넵튠 표는 “아마추어 게이머가 주축이되는 커뮤니티를 대상으로 먼저 접근을 했다는 부분에서 앞으로 성장이 기대된다”며 “시장 검증이 빠르게 이뤄져 양사가 직접적으로 협업할 수 있는 계기도 마련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하태영 언디파인드 대표는 “글로벌 시장 서비스 검증에도 속도를 내 장기적인 사업 전개가 가능한 토대를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언디파인드는 케이제이앤파트너스, 김기사랩, 최장욱 키즈노트 대표로 부터 시드 라운드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올해 넵튠 투자를 마지막으로 시드라운드 투자 라운드를 마무리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