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페이-카카오페이증권, '미니금고'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카카오페이-카카오페이증권, '미니금고' 출시

카카오페이(대표 류영준)와 카카오페이증권(각자대표 김대홍·윤기정)이 당장 쓰지 않을 비상금〃여윳돈을 잠시 보관하고 관리할 수 있는 '미니금고' 서비스를 출시했다.

미니금고는 당장 사용하지 않을 비상금이나 여윳돈을 별도 계좌로 분리해서 보관할 수 있는 서비스다. 결제〃송금〃투자 등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하면서 수시로 지출하게 되는 비용과 달리, 아직 뚜렷한 목적은 없으나 곧 사용해야 할 수 있는 예비자금을 별도로 보관할 수 있어 더욱 효율적인 자산관리가 가능해진다.

미니금고를 신청하면 충전한 카카오페이머니가 자동 이체되는 카카오페이증권 계좌에 '미니금고'라는 연결계좌가 생성된다. 원하는 금액만큼 설정해 보관할 수 있다. 미니금고에 보관된 돈은 필요할 때 언제든지 쉽게 입〃출금 할 수 있다. 하루만 보관해도 카카오페이증권이 지급하는 연 0.6%의 예탁금 이용료를 일주일 단위로 받을 수 있다. 기본 500만원까지 보관 가능하며 최대 1000만원까지 한도 증액도 가능하다.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프로모션도 진행된다. 미니금고를 개설한 후 11월 말까지 유지하고 있는 사용자를 대상으로 5명을 추첨해 비상금 500만원을 지급한다. 개설 후 프로모션에 자동 응모되며, 당첨 결과는 프로모션 종료 후 개별 안내될 예정이다.

매주 지급되는 혜택을 최대 7배까지 높일 수 있는 주사위 던지기 이벤트도 출시 시점부터 12주간 진행된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