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11일 '세계 정직의 날' 특별기념일 인증식 “대나무처럼 곧게 정직하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안종배 회장(오른쪽)이 11월 11일을 세계 정직의 날로 제정하는 특별기념일 인증식에서 기념촬영했다.
<안종배 회장(오른쪽)이 11월 11일을 세계 정직의 날로 제정하는 특별기념일 인증식에서 기념촬영했다.>

대나무처럼 곧고 바르게 '정직'을 실천하고 장려하기 위해 11월 11일을 '세계 정직의 날'로 제정하는 특별 기념일 인증 기념식이 지난 11일 서울 코엑스 콘퍼런스룸에서 개최됐다. 클린콘텐츠국민운동본부(회장 안종배 한세대 교수)가 제안하고 대한민국최고기록인증원이 특별기념일로 인증했다.

안종배 클린콘텐츠국민운동본부 회장은 '11월 11일 세계 정직의 날, 365일 정직을 실천 합시다'를 슬로건으로 세계 정직의 날을 제안했다. 우리 사회에 필요성과 중요성이 더 강조되고 있는 '정직'을 확산하기 위해 11월 11일을 대나무처럼 일자로 쭉쭉 뻗은 올곧고 정직한 마음을 되새기고 기념하자는 취지다.

안 회장은 11일 “세계 정직의 날 특별기념일을 인증해 우리 사회에 365일 매일 매일 정직을 실천하자는 운동을 전개하겠다”면서 “한 사람의 노력만으로 정직한 사회를 만들 수 없다. 그러나 한 사람, 한 사람의 마음에 있는 정직의 싹이 곧은 나무로 자랄 때 우리가 함께 울창한 정직의 숲을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11월11일이 특정 회사 제품의 마케팅 차원에서 활용되는 날짜가 아니라 정직을 우리 사회와 세계로 확산하는 의미있는 기념일이 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클린콘텐츠국민운동본부는 2007년부터 정직을 위시한 인성 덕목을 확산하는 범국민 활동을 전개해오고 있는 국내 대표 인성 클린콘텐츠 운동 비영리민간단체다. 특히 올해에는 12회를 맞은 전국 최대 규모 인성 클린콘텐츠 정직 UCC 공모전을 개최하고 있다.

이준희기자 jh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