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GA·미래야놀자, 파트너십 협약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조인식에 참여한 KPGA 한종윤 상근 부회장과 미래야놀자 유성민 대표이사. 사진=KPGA
<조인식에 참여한 KPGA 한종윤 상근 부회장과 미래야놀자 유성민 대표이사. 사진=KPGA>

한국프로골프협회(회장 구자철, 이하 KPGA)와 ㈜미래야놀자(대표이사 유성민)가 공식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향후 2년간 후원 협약을 맺었다.

17일 경기 성남시 KPGA 빌딩 10층에서 진행된 조인식에는 미래야놀자 유성민 대표이사와 KPGA 한종윤 상근 부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본 협약으로 미래야놀자의 '콜링골프'는 KPGA 공식 퍼트 게임기로 선정됐다.

'콜링골프'는 퍼트 거리감 향상에 도움이 되는 콜라 게임모드와 방향성을 높여주는 데 일조하는 골링 게임모드로 구성되어 있는 신개념 퍼트 게임이다.

미래야놀자 유성민 대표이사는 “어떻게 하면 일상 생활 속에서 퍼트를 좀 더 재밌게 연습할 수 있을까 연구하다 '콜링골프'를 만들었다”며 “KPGA와 협력을 통해 온·오프라인 골프 산업이 동반성장 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며 대한민국 골프 저변 확대에도 기여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KPGA 한종윤 상근 부회장은 “'콜링골프'는 다양한 골프 팬의 니즈를 맞출 수 있는 새로운 방식의 퍼트 게임기다.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상호간 발전을 도모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정미예기자 gftrave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