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자드랩, 미디어텍 전용 칩셋 탑재한 차량 통신모듈 개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위자드랩, 미디어텍 전용 칩셋 탑재한 차량 통신모듈 개발

위자드랩은 미디어텍의 자동차 전용 칩셋을 탑재한 차량용 통신모듈을 개발했다고 22일 밝혔다.

미디어텍은 대만 반도체 전문 기업이다. 통신모뎀, 애플리케이션프로세서(AP), 전력관리칩 등을 만드는 팹리스다.

위자드랩은 대만 팹리스 미디어텍이 만든 첫 차량용 칩셋 'MT2731' 기반으로 모듈을 개발했다.

MT2731은 암(ARM) 코어를 적용해 저비용, 고성능 텔레매틱스 컨트롤 유닛(TCU) 기능을 구현한 칩이다.

특히 세계에서 처음으로 125℃ 환경에서 성능이 보장되는 'AEC-Q100 G3' 인증을 받았다.

위자드랩 차랑 통신 모듈
<위자드랩 차랑 통신 모듈>

위자드랩은 이 칩을 활용해 LTE, CDMA, WCDMA 등 각종 통신규격을 지원하고 사고 시 신속한 응급구조를 위한 이콜(eCall) 서비스 등 텔레매틱스 필수 기능을 갖춘 모듈을 개발했다.

이 모듈은 차량 외에 사물인터넷(IoT) 중장비 등 통신 기능을 필요로 하는 다양한 산업 분야에도 접목할 수 있다.

위자드랩 관계자는 “미디어텍 칩셋을 이용한 통신모듈 개발은 국내 업계 최초”라며 “회사 기술력을 한 단계 높이고, 기술력과 성장 가능성을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올해 설립 8주년을 맞은 위자드랩은 텔레매틱스-박스(T-Box), 차량용 통신모뎀 중심의 커넥티비티 사업을 시작으로 스마트워치〃밴드, 관제 솔루션으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강해령기자 ka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