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 오렌지플래닛 전주 창업경진대회, 대상 '유니드봇'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오렌지플래닛 제2회 전주센터 창업경진대회 대상을 수상한 이호빈 유니드봇 대표(우)와 양동기 스마일게이트 홀딩스 사장(좌)
<오렌지플래닛 제2회 전주센터 창업경진대회 대상을 수상한 이호빈 유니드봇 대표(우)와 양동기 스마일게이트 홀딩스 사장(좌)>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이사장 권혁빈) 스타트업 창업 플랫폼 오렌지플래닛이 전주시와 함께 전북 지역 청년 창업가와 대학생을 대상으로 한 제2회 전주센터 창업경진대회를 실시했다.

문화·ICT·게임 사업 분야를 중심으로 선발했다. 결선 발표에 오른 5개 팀은 지난 10월 참가자를 모집, 총 3차례에 걸친 심사를 통해 선발됐다.

대면 주문서비스 '호잇' 프로젝트를 선보인 유니드봇이 대상을 수상 했다. 대상 상금 1500만원과 향후 오랜지플래닛 전주센터에 입주해 각종 지원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획득 했다.

서상봉 오렌지플래닛 센터장은 “스타트업을 보며 열정과 창업에 대한 진정성을 느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오렌지플래닛은 전주시와 함께 대한민국 산업 생태계에 혁신을 일으킬 수 있는 스타트업을 육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주시 신성장경제국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모든 경제활동이 위축되고 있는 상황에서 지역 청년 창업가가 성장하는 데 밑거름이 될 것”이라며 “세계로 뻗어나갈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을 도와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효과를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