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씽크빅, 중등 전과목 학습 '스마트올 중학'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웅진씽크빅(대표 이재진)이 내신관리부터 대치동 학원강의까지 인공지능(AI)기술로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중등 전과목 학습 '스마트올 중학'을 선보인다고 7일 밝혔다.

웅진씽크빅 스마트올 중학 출시 대표 이미지
<웅진씽크빅 스마트올 중학 출시 대표 이미지>

스마트올 중학은 학교별 국어·영어·수학·사회·역사·과학 교과강좌와 문제풀이, AI학습분석을 통해 내신성적을 완벽하게 관리해준다. 교과강의와 퀴즈로 개념을 익힌 후, AI가 부족한 부분을 짚어주며, 이후 취약영역을 보충할 수 있도록 했다. 중간고사와 기말고사 기간에는 과목별 핵심내용과 예상출제문제도 짚어준다. 실력향상을 위한 방학특강도 진행한다. 학교와 학년 정보만 입력하면 교과서와 수업 진도에 맞는 학습 커리큘럼이 자동으로 제공된다.

웅진씽크빅은 대치동 유명학원의 강의와 교재 제공을 장점으로 내세웠다. 대치동 대표학원으로 꼽히는 △수학전문학원 '깊은생각' △'빅3' 영어학원 '아이엘이(ILE)' △과학전문학원 '미래탐구' 3사와 제휴를 맺어 현직 강사진 강의와 교재를 오프라인과 동일하게 제공한다.

또 자기주도학습진단의 권위자 노규식 박사가 개발한 '혼공력 측정 테스트'를 기반으로 학습계획이 수립된다. 대학생 멘토링 화상코칭과 교육컨설팅을 활용해 학습관리까지 받을 수 있다. 온라인 독서실 환경을 구현한 AI독서실에서 자기주도학습습관도 기를 수 있다.

웅진씽크빅 관계자는 “스마트올 중학 하나면 내신부터 최상위권 강의까지 모든 것을 스스로 학습할 수 있게 만들었다”며 “스마트올 중학과 함께 지역과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공부하며 성적을 높이고, 자기주도학습습관을 갖추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명희기자 noprint@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