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EPT파운데이션 가상자산 통합 플랫폼 '크립토뱅크', CBNK에 매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SWEPT파운데이션 가상자산 통합 플랫폼 '크립토뱅크', CBNK에 매각

글로벌 핀테크 기업 SWEPT파운데이션이 자사 가상자산 통합플랫폼 '크립토뱅크'를 CBNK에게 매각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크립토뱅크는 사용자가 여러 거래소에서 보유중인 가상자산을 한번에 관리·송금·결제까지 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이다. 기존에 자신이 보유하는 가상자산을 관리하려면 각각의 거래소 플랫폼을 따로 이용해야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크립토뱅크는 가상자산 시장의 토스(Toss)로 소비자 편의성을 높였으며 친구송금과 간편결제 기능까지 지원한다.

기존에 가상자산을 송금하려면 이용자는 수신인 지갑주소를 복사 후 붙여넣기해 송금해야 하는 어려움이 있었다. 또 수신인이 직접 본인의 가상자산 지갑에 송금됐는지 수시 확인해야 정확한 수취여부를 알 수 있었다. 크립토뱅크는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는 간편 친구송금 기능을 지원한다. 이용자는 한번의 친구등록으로 매번 지갑주소를 입력할 필요없이 간편비밀번호를 이용해 가상자산을 쉽게 송금할 수 있다.

또 크립토뱅크는 오프라인 POS시스템에 기반한 가상자산 QR결제 서비스도 지원한다. 크립토뱅크 앱 내에서 결제를 원하는 가상자산을 선택하고 POS에 QR코드를 인식하면 실시간 결제처리가 된다. 가맹점은 신용카드 정산 프로세스와 동일하게 주기적으로 크립토뱅크가 지정한 정산업체(PG)를 통해 원화로 정산 받는다. 이에 따라 이용자에게 편의성을, 가맹점주에게 현금정산을 함으로써 안전성을 제공한다.

크립토뱅크 관계자는 “크립토뱅크는 가상자산 관리·결제 플랫폼이지만 그 자체 비즈니스에 집중하기 보다는 핀테크 통합결제 모델을 지향한다”면서 “크립토뱅크 내 결제수단으로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게 될 새로운 가상자산을 출시해 기존 프로젝트를 한단계 발전시킬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준희기자 jh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