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카드-스몰티켓, 배달 플랫폼 종사자 금융·보험 지원 MOU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정성민 하나카드 디지털사업본부장(오른쪽)과 김정은 스몰티켓 대표이사가 배달 플랫폼 종사자 금융·보험 혜택 지원을 위해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하고 기념촬영했다.
<정성민 하나카드 디지털사업본부장(오른쪽)과 김정은 스몰티켓 대표이사가 배달 플랫폼 종사자 금융·보험 혜택 지원을 위해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하고 기념촬영했다.>

하나카드(대표 장경훈)와 스몰티켓(대표 김정은)은 배달 플랫폼 종사자 금융·보험 혜택 지원을 위해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스몰티켓은 작년 온-디맨드 시간제 이륜차 보험을 국내 최초로 출시해 모빌리티 분야 새로운 위험 영역을 혁신적으로 보장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배달 플랫폼 종사자 위험을 보장하고 이들 편익을 도모하고자 각 사가 보유한 역량과 경험을 공유하고 활용할 예정이다. 스몰티켓은 하나멤버스 애플리케이션(앱) '라이더세상'에서 배달 플랫폼 종사자에게 보험 가입 지원을 비롯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 하나카드와 상호 협력 관계를 구축하고 공동 프로모션도 실행한다.

하나카드는 배달 플랫폼 시장 종사자를 대상으로 정산받기 전 시일이 소요되는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이들의 수당을 하나머니로 익일 내에 지급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렇게 지원된 하나머니는 '하나머니 체크카드'로 전 가맹점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정성민 하나카드 디지털사업본부장은 “스몰티켓과 업무 협약을 통해 배달 플랫폼 종사자를 위한 서비스가 한층 더 강화됐다”면서 “배달 플랫폼에서 성공사례를 바탕으로 향후 긱 이코노미 시장으로도 업무영역을 확대해 금융소외계층 금융 생활에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