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대상' 김태훈, 아동 의료비 2천만원 기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위기 가정 아동 의료비 지원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한 김태훈. 사진=KPGA
<위기 가정 아동 의료비 지원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한 김태훈. 사진=KPGA>

2020시즌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대상 김태훈(35, 비즈플레이)이 연말을 맞아 따뜻한 나눔을 실천했다.

30일 김태훈은 경기 성남시 소재 굿네이버스 경기1본부(본부장 김정미)에 위기 가정 아동 의료비 지원을 위한 후원금 2천만원을 기부했다.

김태훈은 “올해 좋은 성적을 내며 개인적으로는 뜻 깊은 한 해를 보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많은 분들이 어려운 상황에 처했다”며 “치료가 필요한 상황에 놓여있는 아이들이 하루 빨리 완쾌돼 건강하게 성장하기를 응원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앞서 지난 10일 김태훈의 팬클럽 '다이내믹 태훈'도 굿네이버스 경기1본부에 저소득 가정 아동 지원을 위한 후원금 4백만원을 전달한 바 있다. '김태훈 기금, 나이스 버디&이글'로 붙여진 이 기금은 '제62회 KPGA 선수권대회'부터 최종전 'LG 시그니처 플레이어스 챔피언십'까지 김태훈이 버디와 이글을 기록할 때 마다 일정 금액을 적립해 조성됐다.

굿네이버스 경기1본부 김정미 본부장은 “지역사회의 소외된 이웃을 위해 도움의 손길을 보내준 김태훈 선수와 그의 팬클럽 '다이내믹 태훈'에게 고맙다”며 “도움이 시급한 아동과 가족이 빠른 시일 내에 일상을 회복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정미예기자 gftrave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