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도커뮤니케이션, 전주시 '엄마의 밥상사업'에 성금 500만원 전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쿠도커뮤니케이션은 전주시의 아동청소년 복지지원 사업에 성금 500만원을 기부했다. 전창호 쿠도커뮤니케이션 전무(왼쪽 두 번째)와 최명규 전주시 부시장(“ 세 번째)이 기념 촬영했다.
<쿠도커뮤니케이션은 전주시의 아동청소년 복지지원 사업에 성금 500만원을 기부했다. 전창호 쿠도커뮤니케이션 전무(왼쪽 두 번째)와 최명규 전주시 부시장(“ 세 번째)이 기념 촬영했다.>

쿠도커뮤니케이션(대표 김용식·박기훈)은 전주시 소외계층 아동·청소년을 대상으로 아침 도시락을 지원하는 '엄마의 밥상' 사업에 성금 500만원을 전달했다.

회사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학교 급식마저 중단돼 큰 어려움을 격고 있는 소외계층 아동·청소년을 돕는 전주시 행보에 동참하고자 이번에 성금을 기부했다. 쿠도커뮤니케이션은 '2020년 전주시 스마트 신호운영 구축사업' 참여를 계기로 전주시와 인연을 맺었다.

전창호 쿠도커뮤니케이션 전무는 “전주시의 여러 정책에 관심을 갖던 중 밥을 굶는 아이들을 위한 '엄마의 밥상'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는 소식을 접했다”면서 “적은 성금이지만 전주시에 거주하는 아동·청소년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