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석의 주얼리 골프레슨]백스윙, 회전만큼 중요한 외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김보석의 주얼리 골프레슨]백스윙, 회전만큼 중요한 외전
사진촬영=이동근 기자
<사진촬영=이동근 기자>

백스윙 동작에서 정확한 임팩트, 비거리 증가의 핵심은 '외전(外轉)'에 있다.

김보석은 “아마추어와 프로의 백스윙 차이는 오른팔 팔꿈치 부분 외전 동작을 할 수 있는지 할 수 없는지를 꼽을 수 있다. 외전을 잘하면 정확한 임팩트를 만들고 비거리를 늘릴 수 있다”고 말했다.

외전은 팔다리를 밖으로 내뻗는 동작으로, 팔이나 다리가 신체 중심에서 멀어지는 운동을 뜻한다. 골프 스윙은 힘을 잘 모은 뒤 모은 힘을 분산시키지 않고 올바른 곳에서 사용해야 정확도와 비거리를 갖춘 스윙을 할 수 있다. 힘을 효과적으로 모으고 스윙 궤도를 만드는 단계가 바로 백스윙이며, 백스윙에서 힘을 효과적으로 모으고 스윙 방향을 잡는 중요한 요소가 '외전'이다.

클럽이 없는 상태에서 어드레스를 취한 뒤 왼쪽 손으로 오른쪽 팔을 잡고 백스윙 톱까지 자세를 잡아보자. 오른쪽 팔꿈치 안쪽이 접히는 느낌보다 비틀어지는 느낌에 더 가깝고, 오른쪽 어깨가 뒤로 열리는 느낌이 들면 올바르게 외전을 하고 있다고 볼 수 있다.

김보석은 “이 느낌을 익히면서 클럽을 쥐고 백스윙 연습을 하다 보면 외전 동작을 보다 쉽게 만들 수 있다”며 “오른쪽 어깨가 확실히 열려있어야 장타를 칠 확률이 높다”고 덧붙였다.

김보석은 2012년 한국여자프로골프 정회원으로 입회한 KLPGA 투어프로다. 이번 겨울 대치동 에이스타골프 트랙맨 아카데미 소속 프로로 레슨을 한다.

정미예기자 gftrave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