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탄핵소추안 서명하는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이 13일(현지시간) 밤 하원에서 가결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탄핵 소추안에 서명 후 들어 보이고 있다.

하원은 이날 본회의에서 탄핵소추안을 표결에 부쳐 찬성 232명, 반대 197명으로 통과시켰다. 트럼프는 이로써 재임 중 하원에서 두 번이나 탄핵당한 최초의 미국 대통령이 됐다. 그에 대한 최종 탄핵 여부는 상원의 심리와 표결을 통해 결정된다.

트럼프 탄핵소추안 서명하는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

<워싱턴=EP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