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6개 스타트업, '광주형 AI 비즈니스' 74~79번째 업무협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국 유망 인공지능(AI) 스타트업들이 'AI 중심도시 광주'에서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한 도전에 나선다.

광주시는 19일 AI 스타트업인 리모, 무한정보기술, 빅트리, 스포투, 에픽모바일, 이오타랩스와 광주형 AI 비즈니스 기반 조성을 위한 74~79번째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업별 법인설립 및 지역사무소 설립 등에 적극 협력키로 했다.

광주시는 AI 스타트업인 리모, 무한정보기술, 빅트리, 스포투, 에픽모바일, 이오타랩스와 광주형 AI 비즈니스 기반 조성을 위한 74~79번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주시는 AI 스타트업인 리모, 무한정보기술, 빅트리, 스포투, 에픽모바일, 이오타랩스와 광주형 AI 비즈니스 기반 조성을 위한 74~79번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리모는 헬스케어 분야의 영상 AI, 가상현실(VR) 소프트웨어(SW) 개발 전문기업이다. 주요 제품으로는 △리모바디, 피트니스용 3차원 체형 스캐너 △포윅스, 리워드형 4주 동기부여 다이어트 챌린지 △근골격계 시뮬레이션 및 AI 기반 병원-가정 연계 건강관리시스템이 있다.

무한정보기술은 AI 기반 지능형 공간정보 서비스 구축 전문기업이다. △도로 빅데이터 플랫폼△국토·환경관리시스템 △재난 예·경보시스템 △교통안전시설물관리시스템이 주요 제품이다.

빅트리는 데이터, 금융공학, AI를 융합한 로보어드바이저 플랫폼과 빅데이터 분석엔진을 공급한다. 주요 제품으로 △자연어분석 플랫폼(빅봇 링귀스트) △음성인식 챗봇(빅슨) △로보어드바이저 플랫폼(빅봇)이 있다.

스포투는 신체상태의 변화를 정확히 모니터링해 수집된 다양한 데이터 기반으로 보다 효과적인 운동과 코칭을 해주는 솔루션 제공 전문기업이다.

에픽모바일은 타겟 데이터 수집 자동화 로봇, 정형·비정형 빅데이터 기반 분석 및 메타서치기술 개발 기업이다. 이오타랩스는 실내측위기반의 미디어 서비스를 개발해 제공해주는 기업이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리모와 스포투는 헬스케어 서비스, 무한정보기술은 공간정보 분석, 빅트리는 빅데이터 분석, 에픽모바일은 온라인 서비스 및 플랫폼 개발, 이오타랩스는 문화 콘텐츠 서비스 등 각 분야에서 AI 전문인력 양성 및 광주지역 신규 일자리 창출하는데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광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