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금융서비스 초대 대표이사에 구도교 한화생명 전무 내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구도교 한화생명금융서비스 대표이사
<구도교 한화생명금융서비스 대표이사>

한화생명은 오는 4월 출범하는 신설 판매전문회사 '한화생명금융서비스' 대표이사로 구도교 한화생명 영업총괄 전무를 내정했다고 23일 밝혔다.

구도교 대표 내정자는 내달 15일 정기주주총회를 거쳐 한화생명금융서비스 신임 대표로 정식 취임할 예정이다.

구 대표 내정자는 30년 동안 현장을 지켜온 보험 영업 베테랑으로 알려졌다. 한화생명은 이번 인사에 대해 “구 대표 내정자는 보험영업 이해도와 역량, 전사적 사업 추진력 등 CEO로서 자질을 갖췄다”면서 “또 최근까지도 한화생명 판매전문회사 추진 업무를 총괄해왔다는 점을 고려해 자회사의 대표로 내정했다”고 설명했다.

구 대표 내정자는 지난 1990년 한화생명(옛 대한생명)에 입사해 지역본부장, 개인영업본부장 및 CPC전략실장을 거쳤다. 2018년에는 한화생명 영업총괄로 부임해 한화생명 보험영업 전략을 진두지휘하는 핵심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한화생명 관계자는 “구 내정자는 30년 경력 영업 전문성을 바탕으로 업계 No.1 보험 판매전문회사를 이끌 적임자”라면서 “고객관리·FP육성 프로세스 차별화 등 한발 앞선 한화생명금융서비스를 성공적으로 이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