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 인공지능 프로젝트 M4th(엠포스), 글로벌 서밋 시놉시스에 공식 초청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글로벌 서밋 시놉시스 2021
<글로벌 서밋 시놉시스 2021>

의료 인공지능 프로젝트 엠포스(Medical 4th Chain, M4th)는 '글로벌 디파이&디지털 경제 서밋 시놉시스 2021(Synopsis 2021)에 공식 초청받았다고 23일 밝혔다.

엠포스는 인간과 동물의 유전자 정보를 블록체인화 하는 인공지능 프로젝트이다. 지난 2019년 인간 유전자를 데이터화해 만성 질병 및 난치병 치료에 도움을 주기 위한 프로젝트를 시작해 세계적인 주목을 받은 바 있다. 이 유전자 연구소는 코로나19(COVID-19)의 정밀 검사인 PCR과 신속 검사인 항원키트 방식의 검사 기술을 모두 가진 것으로 유명하다.

엠포스는 인간 유전자와 더불어 반려동물 유전자 수집 프로젝트 운영을 시도하고 있다. 반려동물 유전자 검사(Pet DNA DTC)를 통해 국내 600만에 달하는 반려동물 유전자 데이터를 수집할 예정이다. 유전자 검사는 반려동물 보호자가 집에서 간단하게 시료를 채취하여 검사를 진행한다. 이의 결과로 반려동물의 현재 상태와 향후 일으킬 50종 이상의 동물 질병을 정량적으로 예측이 가능하며, 예방 치료 또한 가능하다.

하지만 엠포스의 진짜 혁신은 다른 곳에 있다. ERC20 기반의 블록체인 시스템과 함께 최근 각광을 받고 있는 NFT(Non Fungible Tokens, 대체불가능토큰)을 함께 개발하고 있다는 것.

엠포스 공동설립자이자 의사인 지대경 대표는 "인간이던 동물이던 유전자는 자신의 것이 세상에서 유일하다. 이것은 변함이 없으며, 대체가 불가능하다. 이런 고유의 유전자를 기반으로 한 질병 또한 변함없다"며 "이번 연구는 고유의 유전자를 기반으로 자신에게 일어나는 다양한 유전적 질병을 보관하고 활용함으로써 난치병이나 만성병 등의 유전적 성향에 기반한 질병을 치료하는 핵심 데이터가 될 것을 기대하며 연구 중이다"라고 설명했다.

아직 NFT 활용처가 다양화되지 못하고 있는 상황에서, 인간과 동물 유전자와 그에 따른 질병 데이터를 NFT로 만드는 것은 큰 의미가 있다. NFT는 현재 유명 연예인이나 스포츠 스타, 게임 캐릭터의 범주를 벗어나지 못하는 수준의 단계에서도 미래의 새로운 블록체인 시스템으로 각광받고 있는 수준이다.

하지만 좀더 사람들에게 이익을 주는 NFT 데이터가 부족한 상황에서 엠포스의 이런 가치는 이번 서밋 초청을 계기로 해외에서 먼저 알아보고 있다. 글로벌 디파이 & 디지털 경제 서밋 시놉시스2021에 의료 프로젝트로는 유일하게 공식 초청을 받은 것이 그 일례다.

엠포스 설립자 이재훈 대표는 "'NFT라는 획기적인 블록체인에 가장 적합한 것은 무엇일까?'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는 것은 무엇일까?' 라는 생각을 오랫동안 했다. 모든 인간과 동물의 유전자 데이터를 NFT에 담을 수 있다면 완벽한 의료 정보를 구축하고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는 생각에 이르렀다"며 "블록체인은 결국 사람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 대표는 "비트코인을 비롯한 거의 모든 프로젝트가 실생활에 적용시키는 작업에 매진하고 있지만 대부분 결제나 그에 대한 활용에 국한되어 있는 것이 현실이다. 엠포스 프로젝트는 첨부터 데이터를 활용하는 것에 중점을 두고 시작했기 때문에, DNA 뿐만 아니라 COVID-19와 같은 질병 데이터를 빅데이터화 해도 큰 도움이 되리라 생각하고 진행했다. 세상에 대체 불가능한 것은 많지만, 인간의 목숨과 건강을 대체할 것은 그 무엇도 없다. 이에 가장 맞는 프로젝트가 엠포스이고 거기에 날개를 달아준 것이 NFT이다"라고 덧붙였다.

시놉시스2021 서밋에서 두 공동대표는 대체불가능한 프로젝트 중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점을 강조한다. 이미 엠포스의 인간 유전자 검사는 다양한 의료기관을 통해 서비스가 되고 있으며 이렇게 수집된 DNA 데이터는 엠포스 프로젝트에 활용되고 있다. 또 반려동물 유전자 또한 활용될 것이다. 반려동물 유전자를 집에서 쉽게 채취하여 다양한 질병을 예측하는 검사킷 서비스는 올 4월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엠포스는 블록 체인 전문 기업 샌드스퀘어와 업무협약을 맺고, DNA 데이터 DApp 구축을 위해 DApp 플랫폼인 플레타(FLETA)를 통해 블록 체인 비즈니스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협약했다.  

전자신문인터넷 서희원 기자 (shw@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