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결제원 금융인증서, 유진투자증권에 첫 적용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김학수 금융결제원 원장(왼쪽), 고경모 유진투자증권 대표이사(오른쪽).
<김학수 금융결제원 원장(왼쪽), 고경모 유진투자증권 대표이사(오른쪽).>

금융결제원은 금융투자업계에서는 처음으로 유진투자증권에 금융인증서를 적용했다고 8일 밝혔다.

기존 금융인증서 발급 고객은 따로 증권용 공동인증서를 발급할 필요 없이 유진투자증권에서 접속, 주식 매매, 계좌 조회, 이체 등 모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금융결제원 금융인증서, 유진투자증권에 첫 적용

금융결제원은 “유진투자증권의 금융투자업권 최초 금융인증서비스 적용이 향후 타 금융투자회사로 금융인증서를 확산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금융결제원 금융인증서는 지난해 12월 10일 서비스 실시 이후 3개월 만에 누적 발급 건수 400만건을 넘었다.

김지혜기자 jihy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