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백, 꿀잠페스타에 친환경 섬유소재 '에코럭스'와 '에코스타' 출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보온성과 볼륨감, 흡음 기능 탁월...동물성 충진대 대체...친환경 소재로 각광
침구류, 패딩, 인조피혁, 자동차 흠차음재 등 다양한 산업분야에 적용 가능

친환경 섬유소재 제조사 건백(대표 박경택)은 26일부터 28일까지 사흘동안 EXCO에서 열리는 '2021 대한민국 꿀잠페스타'에 친환경 섬유 '에코럭스(ECOLUXE)'와 '에코스타(ECOSTAR)'를 출품한다.

건백, 꿀잠페스타에 친환경 섬유소재 '에코럭스'와 '에코스타' 출품
건백, 꿀잠페스타에 친환경 섬유소재 '에코럭스'와 '에코스타' 출품

에코럭스는 삼엽 이형사와 중공사를 혼합, 고공간성을 확보해 보온 기능이 탁월한 소재다. 가볍고 탄탄해 볼륨감이 뛰어나고, 우수한 흡음 기능으로 소음 차단효과가 높다.

에코럭스 소재 제품
<에코럭스 소재 제품>

에코스타는 미세 데니어(Fine Denier)와 항균방적사(Anti-Bacterial Spun Yarn)를 선보인다. 이 제품은 오리털과 거위털을 대체하는 충전재로 동물보호 인식 확산에 따른 윤리적 문제를 해결할 수 있고 동물성 충진재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위생적 문제와 털빠짐 현상을 해결할 수 있는 소재다. 특히 각종 세균을 막을 수 있는 방적사를 활용해 항균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에코럭스와 에코스타는 고급침구류나 고급패딩 충진대, 인조피혁, 자동차 흡차음재, 산업용 부직포 등 다양한 용도에 적용할 수 있다.

에코스타 소재제품
<에코스타 소재제품>

건백이 개발한 에코럭스와 에코스타는 국내 특허는 물론, 해외규격 친환경 제품인증도 이미 확보했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폐플라스틱을 활용한 리사이클 친환경 섬유기업이라는 이미지를 높이고, 수면산업분야 뿐 아니라 다양한 산업에 자사 섬유소재를 적용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경택 대표는 “불면증에 시달리는 현대인들이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제품에 적용 가능하다”며 “친환경 섬유소재인 에코럭스와 에코스타 공급 확대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2021 대한민국 꿀잠페스타'는 대구시와 경북섬유산업협회가 주관하고, 패션산업연구원과 대구경북침장조합이 후원하는 수면산업 전문 전시회이다.

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